정말 오랫만에 레슨을 하게 되었네요. 그 동안 스윙을 까먹었을까봐 걱정을 많이 했었는데, 다행히 크게 바뀐 것은 없었네요.

  • 기존에 하던 똑딱이 스윙으로 시작
  • 백스윙은 크기와 궤도 모두 괜찮은 편
  • 임팩트 이후 팔로우스로에서 머리가 타겟 방향으로 조금씩 따라가는 현상 
  • 지금 스윙에서는 상체와 머리는 거의 움직임이 없는 것이 좋겠고 임팩트 이후에 공이 있던 위치를 보고 있는 여운을 가지는 것이 좋을 듯
  • 상체가 임팩트시 위로 움직이는 경향이 있으므로 클럽이 위로 당겨지는 효과로 인해  탑볼 형태의 타구가 나옴
  • 상체 움직임을 줄이고 나서는 스윗 스팟에 맞는 타구가 잘 나옴
  • 백스윙 크기보다 팔로우스로 크기가 작을 때가 있는데, 팔로우스로 크기가 좀 더 큰것이 좋을 듯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LW-D
 
  • 오랫만에 레슨을 하는 것 치고는 스윙이 좋았음
  • 레슨 초반에 티에 놓고 쳤으나 스윙이 안정된 듯 하여 매트 위에서 치기 시작
  • 백스윙 크기를 허리 높이에서 조금은 더 크게 하기 시작함
  • 스윙이 커진것 만큼 상/하체 턴을 조금씩 하기 시작함
  • 백스윙에서 오른쪽 발이 뒤쪽으로 밀리지 않도록 조심할 것
  • 팔로우스로에서는 오른쪽 뒤꿈치가 조금 떨어져야 몸에 무리가 없도록 할 수 있음
  •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임팩트 순간에 팔이 펴지지 않고 클럽을 당기게 되어 탑볼이 많이 나고 있음
  • 자연스럽게 팔이 펴져서 임팩트 되는 것이 좋음

LW-S
 
  • 그동안에 가장 큰 문제였던 오른쪽 어깨가 많이 내려오는 현상이 조금은 약해졌지만 여전히 보임
  • 이 현상에 가장 큰 원인을 제공하는 것이 오른 손의 인위적인 움직임
  • 백스윙 시작부터 손목을 많이 사용하기에 테이크어웨이를 할때 낮고 길게 빼주도록 하였더니 스윙 크기도 좋고 손못 사용하는 현상이 많이 적어짐
  • 스윙 크기에 비해서 두 발이 너무 바닥에 붙어 있을 정도로 하체가 경직되어 있어서 상체(팔로만)로만 하는 스윙이 되고 있기에 하체(허리)를 사용하여 턴을 조금씩 할 수 있도록 함
  • 임팩트 후 클럽을 잡아서 충분히 팔로우스로른 못하고 있는데, 최소한 백스윙 크기 만큼은 팔로우스로가 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좋음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침에 연습장 가서 연습을 했는데, 잔디에서 해서 그런지 잘 안 맞았다고 하네요. 처음 배울 때는 잔디에서 보다 오히려 매트에서 하는게 나은거 같아요.

  • 허리 높이 수준에서의 스윙이 이제 조금씩 자세가 잡혀가는 모습
  • 셑업 자세가 잘 되고 있고 스윙 패스와 템포도 일정
  • 오른손이 주도하는 형태의 스윙이 아직까지는 많이 있는 편
  • 오른손에 힘이 많이 들어갈때는 팔에 긴장이 되면서 클럽이 당겨져서 탑볼을 맞거나, 클럽으로 공을 때리려는 형태의 스윙이 나오면서 뒤땅이 심하게 될 경우가 많음
  • 팔로우스로에서 오른 손목의 롤링을 많이 하지 않는 것이 좋고 타겟 방향으로 길게 뻗어주는 것이 방향성에도 도움
  • 왼쪽 팔이 접히는 것은 클럽이 몸으로 당겨지게 만드니 가급적 왼쪽 팔을 펴서 팔로우스로를 해 주는 것이 좋음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모범생 스타일로 잘 따라하고 있어서 그런지 초보자 치고는 잘 하고 있습니다.

  • 공을 계속 치다보면 자연스럽게 그립은 손이 편한 상태로 있게 되는 경향이 있는데, 특히 오른손 그립이 왼쪽으로 조금씩 덮어 잡을 수 있도록 가끔 체크 하도록
  • 백스윙 크기를 허리 높이 정도로 유지하고 팔로우스로도 이와 같거나 조금은 큰 것이 좋을 듯
  • 아직까지는 임팩트 순간에 그립을 잡는 힘이 일정치 않아서 뒤땅과 탑볼을 자주 치는데, 레슨 후반에 익숙해지며 감각을 조금 느낀 듯
  • 임팩트 순간에 손목 롤링을 많이 하여 팔로우스로에서 두 팔이 몸으로 감겨지는게 빨리 일어나고 있는데, 공이 있는 위치는 스윙의 궤도로 봤을때 몸과 가장 먼 위치가 아니고 공보다 조금 왼쪽이 클럽이 지나갈 때 가장 먼 위치가 되는 조금은 임팩트 존에서 바깥쪽으로 길게 스윙하는 것이 좋을 듯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제는 허리 높이 스윙정도에서 스윙궤도와 템포가 일정하게 움직이는 것이 보이네요. 가끔 뒤땅이나 탑볼을 치긴 하지만, 중요한 것은 일관된 자세와 스윙이 잡혀가고 있는게 중요한 시기입니다.

  • 여전히 스윙을 지속해서 하다보면 어드레스 시 몸과 공의 거리가 좀 멀어지는 현상이 발생
  • 이런 자세에서는 팔로만 치는 형태의 스윙이 나오게 되어 일정한 스윙을 만들기 어려움
  • 백스윙 크기보다 팔로우가 작게 되거나,
  • 팔로우스로 시 클럽이 몸쪽으로 당겨지게 되어 공이 감겨 맞는 맞으니 클럽을 타겟 방향 또는 이것보다 약간 오른쪽으로 보내는 형태로 스윙을 하게 되면 개선

지금의 스윙크기에서는 지금 상태로 조금 더 연습을 하면 스위이 완성될 것임. 조만간 코킹이 조금 들어간 크기의 스윙으로 옮겨도 될 듯.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원래 레슨을 일주일에 두번 하기로 했는데, 왼쪽 팔꿈치가 아파서 한동안 쉬고 나서 1주에 한번씩 하고 있는데 이제 팔꿈치가 좀 나아가는거 같으니 다시 일주일에 두번으로 늘리기로 했습니다. 오늘 스윙을 보니 지금 스윙에서 팔로우스로시 팔을 길게 뻗어주지 못하고 몸쪽으로 빨리 감기면서 팔꿈치가 급격히 굽혀지게 되어 부담을 줄 수 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지금보다는 팔을 최대한 펴서 큰 피니시를 한다면 좀 더 나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 백스윙시 오른 손목의 코킹이 조금 일찍 시작되어 백스윙 크기가 작아지는 현상이 있으니 테이크어웨이 시 좀더 길게 빼 주는 것이 좋겟음
  • 다운스윙을 시작하면서 오른 손목을 많이 쓰고 있음
  • 오른쪽 손으로 스윙을 리드하려다 보니 코킹도 빨리 풀려지고 있음
  • 임팩트 시에 일정한 코킹과 손목의 릴리즈가 되지 않음
  • 임팩트 존에서 오른 손목이 과도하게 빨리 롤링이 되면서 클럽이 빨리 닫힘
  • 팔로우스로에서 클럽 헤드가 타겟 방향보다 심하게 왼쪽으로 감김
  • 임팩트 존에 집중하지 못하고 상체가 타겟 방향으로 빨리 이동
  • 상체가 위로 움직여져서 클럽이 위로 당겨지는 효과로 탑볼 형태의 타구가 발생
  • 임팩트 시 상체의 움직임이 많아서 왼쪽으로 스웨이와 상체가 타겟 방향으로 움직이며 강한 임팩트를 하지 못함

스윙 템포와 궤도는 괜찮은 편이니 상체의 움직임을 좀 적게 하도록 노력하고 오른손목의 움직임을 지금보다 적게 하는 것이 주요 고칠 부분임. 팔로우스로에서 클럽을 타겟 방향보다 약간 오른쪽 1시 또는 2시 방향으로 길게 그리고 크게 한다는 생각이 도움이 될 것임.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 스윙을 조금 바꾸면서 전체적으로 스윙 감을 많이 잃은 것 같습니다. 특히 샷이 잘 맞지 않으면서 공을 맞추기 위한 스윙 형태가 되다 보니 원래의 스윙궤도가 깨지면서 전반적으로 좋지 않은 스윙 버릇이 생긴 것으로 보이네요. 이럴 때에는 오히려 연습을 자제하는 것이 좋은데, 잘못된 자세로 지속적으로 연습을 하게 되어 안 좋은 자세가 몸에 베게 된 것이지요.

가장 크게 눈의 띄는 것들은 아래와 같습니다.

  • 어깨 턴을 충분히 하지 않고 있어서 다운 스윙 시작하면서 오른쪽 어깨가 빨리 앞으로 나오면서 아웃사이드-인 스윙 궤도로 스윙이 되고 있음
  • 오른쪽 팔이 몸과 떨어지면서 팔로만 치는 스윙이 됨
  • 임팩트 순간에 오른쪽 어깨가 아래로 떨어지면서 'C' 커브가 됨
  • 가장 크게 문제가 되고 있는 것은 임팩트 존에서 공을 치고 나서 팔로우스로가 시작 될 때까지 몸이 정면을 유지하고 공을 바라보는 자세로 몸이 남아 있어야 하나, 임팩트 하면서 상체가 타겟 방향으로 빨리 돌아가고 있음
  • 이로 인해 임팩트 순간에 집중해서 치지 못하고 임팩트 존에서 몸이 쓸려가며 공을 치기 때문에 제대로 맞더라도 충분한 임팩트를 전달하지 못하고 상체가 빨리 일으켜지기 때문에 주로 탑볼 형태의 타구가 많이 나옴
  • 공의 방향으로는 클럽이 상대적으로 열려서 맞기 때문에 타겟 방향에서 오른쪽으로 출발을 하고 탄도 또한 높게 나옴

현재 갑자기 많은 문제점들이 보이고 있는데, 일단 레슨 후반에 얘기했던 사항들만 집중적으로 생각해서 연습을 하고 가급적이면 너무 자주 연습을 하지 않는 것이 오히려 나을 듯함.

  • 테이크어웨이에서 백스윙 시 충분한 어깨턴을 하여 다운스윙에서 클럽이 보다 안쪽에서 내려 올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줌
  • 임팩트에 조금 더 집중하기 위해 머리를 어드레스 했던 위치 또는 조금 뒤쪽에 남겨 두면서 공을 좀더 오래 보아 상체가 빨리 턴이 되지 않도록 함. 이때 오른쪽 어깨가 내려가지 않도록 주의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가 오려는지 아침부터 먹구름이 잔뜩 끼었더니 날씨도 무척 쌀쌀하네요. 최근 PGA 자원봉사 때 받은 점퍼를 아주 요긴하게 사용하고 있습니다. 레슨 받는 친구가 점퍼를 입고 있는데, 스윙에 좀 방해가 되어 보입니다만 안에 반팔을 입고 있어서 좀 벗기 그렇지만, 그래도 스윙을 편안히 하려면 가볍게 입고 하는 것이 좋지요.

  • 최근 테이크어웨이에서 손목을 이용한 코킹이 빨리 이루어지는 것이 좀 좋아지고 있음
  • 그래도 여전히 테이크어웨이 시 클럽이 급한 각도로 올라가고 있으니 좀더 클럽을 지면에 붙이는 느낌으로 길게 빼주도록 노력
  • 이렇게 되니 스윙 아크가 자연스럽게 커지고 인위적인 코킹도 줄어듦
  • 팔로우스로도 테이크어웨이에서 하던 스윙과 대칭으로 스윙이 이루어져서 확실히 부드러운 스윙 궤도가 나오기 시작함
  • 그러나 손목에 힘이 많이 들어가 있어서 손을 사용한 인위적인 동작으로 인해서 임팩트 존에서 스윙 속도 변화가 생긴다던가 클럽이 당겨지는 효과로 탑볼을 맞는 경우가 종종 발생
  • 뒷땅이 맞는 형태가 탑볼을 맞는거 보다는 나을 수 있으니 좀더 팔이 자연스럽게 임팩트 존에서 뻗어서 맞을 수 있도록 주의

전반적으로 원래의 스윙궤도로 찾아가고 있는 듯하여 보기 좋음. ^^*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른 아침에 시간이 많지 않아서 오래 레슨은 못했지만, 지난번 레슨에서 계속하던 똑딱이 스윙이 좀더 편하게 느낄 정도로 단단히 연습을 하는게 좋을 거 같아 계속 같은 높이의 백스윙에서 연습 지속하였네요.

  • 초반 잠시 손에 힘이 들어가 스윙이 자연스럽지 않았음
  • 근래에 보이지 않던 클럽 토우(toe)쪽이 맞거나 아랫쪽 맞는 샷이 초반에 보였음
    • 토우쪽 맞은 샷은 평상시보다 어드레스가 공보다 멀어지면서 발생
    • 공과 좀더 가깝게 스탠스를 서고 상체를 좀더 일으켜 세움
    • 스윙시 두팔의 겨드랑이가 좀더 몸쪽에 붙도록 함
    • 아랫쪽 맞는 스윙은 (소위 탑볼) 클럽을 쥔 손에 힘이 들어가면서 근육에 긴장이 생겨서 클럽이 당겨지는 현상으로 발생이 됨
  • 이렇게 하여 자세도 보다 좀 upright 하게 서게 되고 스윙도 편안해 졌음
  • 백스윙 크기와 팔로우스로 크기가 허리 높이 정도에서 코킹을 거의 하지 않는 상태로 스윙을 지속하는 것이 좋겠음

다음번 레슨에서는 현 스윙 크기와 자세를 그대로 하고 공을 그냥 매트에 놓고 치는 것을 시도해 보도록 함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번 레슨 이후 라운딩에서 양파 홀 2개를 포함하고도 52타 기록을 했다고 하네요. 아이언은 전반적으로 크게 나쁘지 않았다고 하고 드라이버는 탑볼은 생기지 않았으나 일정하지 못한 모습이었나 봅니다. 역시나 그린 주변의 숏게임에서 스코어를 많이 까먹는 상황이라고 하니 다음번 레슨엔 웨지 사용에 대해서 해 줘야 겠네요.

아이언

  • 전반적인 스윙 플레인은 괜찮은 상태
  • 간혹 왼쪽 골반이 다운 스윙 시 과도하게 돌아가는 현상이 보임
  • 약간 뒤땅을 치는 스윙이 많았는데, 이것은 코킹이 다소 빨리 풀리면서 발생
  • 코킹이 빨리 풀리면 1) 임팩트 존에서 공이 강력하게 맞는 late hit가 완성되지 못하고, 2) 언급한 것처럼 뒤땅을 치는 현상이 자주 발생
  • 얘기한 대로 공이 놓여있는 위치보다 공 한개 왼쪽에 있다고 생각하고 스윙을 하면 조금 나아짐
  • 나중에 down-blow 형태의 아이언 스윙이 되려면 위와 같은 생각으로 스윙을 하면 공이 먼저 맞고 디봇이 생기는 형태의 스윙이 가능함. 물론 체중 이동도 이에 수반 되어야 함
  • 현재의 스윙에서 그립에 힘을 조금 빼고 팔이 자연스럽게 떨어질수 있도록 노력하면 훨씬 나아질 수 있음

드라이버

  • 가장 크게 보이는 문제점은 임팩트시 두손 그립이 몸의 중심을 다소 벗어나 왼쪽으로 밀리는 현상
  • 이를 보상하기 위해서 오른 손목을 이용하여 인위적인 롤링을 할 경우 악성 훅 또는 왼쪽으로 감기는 스윙이 됨
  • 공이 스퀘어로 맞을 때까지 그립은 몸의 가운데를 지나치지 않도록 하고 양 어깨와 몸은 정면을 바라볼 수 있도록 유지해야 방향성도 좋고 임팩트가 강한 공을 칠 수 있음
  • 의식적으로 인-아웃 사이드 스윙을 만들고 팔로우스로 시에 클럽을 너무 바깥쪽으로 던지는 행동이 과도할 경우 클럽이 열려진 채로 맞는 푸쉬 형태의 공이 발생하니 임팩트 때 스퀘어로 맞고 자연스럽게 팔로우스로는 공이 날아갈 방향쪽으로 뻗어서 올리면 됨
  • 임팩트 존에서 클럽 헤드 스피드는 코킹이 풀리면서 두 손의 움직임이 최소화 되어야 클럽 헤드가 그리는 원의 호에서 최대 가속도를 낼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함
  • 코킹이 풀리면서 그립이 왼쪽으로 많이 움직일 때는 상대적으로 헤드가 그리는 호의 속도는 낮아질 수 밖에 없음
  • 이것이 선수들이 가볍게 치는것 같지만, 임팩트 존에서 클럽 헤드 스피드를 낼수 있는 이유가 됨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