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습을 할때 주로 웨지로 시작을 하는 편인데, 웨지로 할때는 가급적 풀 스윙 보다는 워밍 업 하는 차원에서 1/2, 또는 3/4 스윙으로 하는 것이 좋을 듯
  • 이 정도 스윙으로 하다 보니 백스윙 탑도 좋고 스윙이 커지지 않아 flying elbow도 발생하지 않아서 정면에서 볼때 백스윙 탑에서 타겟 방향으로 리버스 피봇이 생기는 것도 훨씬 방지 되고 좋음
  • 미들 아이언드 이와 같은 스윙으로 레슨을 하니 훨씬 스윙이 군더더기도 없이 단순해 짐
  • 스윙 크기는 작아졌지만 궤도가 일정하게 내려와서 스윗스팟에 맞는 경우도 훨씬 많아짐
  • 우드와 드라이버도 비슷한 스윙으로 하니 기존보다 탄도도 높아지고 좋아짐
  • 스윙에 자신감이 생겨서 보기 좋음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LW-F
 
  • 팔이 다 낫지 않은 관계로 어프로치 레슨 계속
  • 손의 코킹을 사용하지 않는 수준에서의 어프로치는 어느정도 잘 되고 있음
  • 어드레스 자세에서 두손이 클럽보다는 조금 앞으로 가는 것은 좋으나 많이 앞으로 되고 있어서 어드레스 자세도 조금은 긴장 상태가 있고 클럽의 로프트도 많이 세워져서 원래 탄도보다 낮게 맞는 경향
  • 어프로치란 것이 상황에 따라서 낮게 칠수도 있고, 높게 띄울 수도 있으나 지금은 기본 로프트 수준에서 자연스럽게 스윙이 되는 것이 우선
  • 현재 스윙에서 조금 크게 하여 약간의 코킹을 이용한 스윙 시도
  • 이때 주의하여야 할 점은 클럽의 헤드 무게가 중력에 의해서 떨어지는 힘으로 최대한 이용
  • 인위적인 손목 움직임이 있는 경우 스윙 궤도가 달라 질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할 듯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약 2주 정도 레슨을 하지 못했네요. 그동안 타수는 90대 초반으로 치고는 있는데, 뭔가 만족스럽지 못한 모습이네요.

  • 동영상으로 분석을 통해서 보니 가장 크게 문제가 되고 있는 점이 다운스윙에서 오른쪽 팔이 몸에서 많이 떨어져서 내려오고 있는 형태
  • 많이 떨어질 때는 전형적인 아웃사이드 인 궤도의 스윙이 되고 있음
  • 백스윙 때는 괜찮으나 다운스윙에서 임팩트로 들어올 때 클럽이 오픈되어 맞는 현상으로 클럽의 로프트 보다 더 높은 형태로 맞게 되어 오른쪽으로 탄도가 높은 형태의 타구가 나오고 있음
  • 이로 인해 거리 손해를 많이 보고 있음
  • 백스윙 탑에서 다운스윙으로 내려올때 오른쪽 팔의 겨드랑이를 붙이며 코킹을 유지하며 내려오는 것이 중요
  • 이러한 오른쪽 팔의 캐스팅 현상으로 오른쪽 어깨가 내려가고 머리도 위 아래로 많이 움직이는 현상을 보여 줌
  • 레슨 후반 오른쪽 겨드랑이를 좀 붙여서 스윙 궤도를 만드니 탄도도 낮아지고 방향성도 훨씬 좋아짐
  • 당분간 라운딩에서 풀 스윙보다는 3/4 스윙 정도로 이 스윙패스를 유지하고 치는 것이 좋을 듯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레슨 이후 처음으로 드라이버 스윙을 해 보았네요. 최근에 드라이버도 새로 구매하고 해서 드라이버 스윙을 레슨 했습니다. ^^ 아이언샷은 이제 안정적으로 잘 맞고 있네요.

  • 드라이버는 아이언과는 달리 클럽이 최저점을 지나서 올라오면서 임팩트가 되어야 하는데, 아이언 치듯이 다운스윙 형태로 임팩트가 되어서 공의 탄도가 높지 못함
  • 게다가 구매한 클럽이 9도의 로프트를 가지고 있는데, 현재의 스윙으로는 탄도가 높게 나오기 힘드니 셀프 피팅을 이용해서 최대한 로프트를 높여 놓는 것이 좋을 듯
  • 지난번 부터 보이기 시작하는 왼쪽 무릎이 턴을 할 때 자연스럽게 돌아가지 못하고 버티고 있는 자세로 되어 있어서 몸의 회전이 잘 이루어지지 않고 있음
    이를 수정하기 위해 골반턴과 무릎을 인위적으로 움직여 보았으나, 오히려 하체가 많이 흔들리고 일정하지 못한 형태의 움직임이 생겨서 일단은 현재 자세를 유지하기로
  • 평소에 알려준 대로 골반 턴 하는 것을 연습하는 것이 효과적
  • 아이언은 이제 스윙을 제대로 할 줄 하는 단계로 진입한 듯
  • 클럽이 떨어지는 느낌과 임팩트 순간의 템포 모두 좋은 상태
  • 오른쪽 다리의 움직임에서 가끔 발바닥이 빨리 보일정도로 움직이는데, 그보다는 왼쪽 다리쪽으로 밀어주는 형태의 움직임이 좋음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윙템포와 궤도는 이제 좀 일정해 졌는데, 임팩트 시에 클럽이 스퀘어로 맞지 못하는 현상을 조금 개선하는 스윙을 하다보니 레슨중에 샷이 잘 안 맞는 경우가 많아었음.

  • 전반적으로 스윙이 일정하고 괜찮으나, 여전히 탄도가 높은 편
  • 직선으로 날아가다다 후반에 약간 페이드가 발생하는 샷
  • 클럽이 임팩트 시점에 클럽이 약간 열려서(누워져서) 맞는 형태
  • 스윙궤도가 간혹 오른팔이 떨어지면서 아웃사이드-인 형태가 보임
  • 임팩트 시점에서 오른쪽 어깨가 내려가면서 머리도 다소 오른쪽이 내려가서 클럽이 누워져서 맞는 현상을 야기하는 것으로 보임
  • 이는 오른쪽 팔이 겨드랑이에서 많이 떨어질수록 더 심하게 발생
  • 현재의 가장 큰 이슈는 오른쪽 겨드랑이에 팔이 붙어야 하는것이고 이것이 개선되면 자연스럽게 오른쪽 어깨가 앞으로 또는 아래로 내려가는 현상을 개선할 수 있을것으로 생각 됨

당분간 주안점을 둬야 하는 부분이 오른쪽 팔이 겨드랑이에 잘 붙도록 하고, 오른손의 움직임을 최소화 하는것!!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번 레슨 이후 하루 정도 연습하였다고 하는데, 보니 자세가 좀 흐트러진 느낌이 있었음

  • 전반적인 자세에서 문제점으로 보이는 부분은 그립에 상당히 힘이 많이 들어감
  • 이로 인해 팔에 긴장이 생기고 다운스윙 - 임팩트 시에 팔을 자연스럽게 펴주지 못함
  • 공이 잘 임팩트가 안되는 것이 반복되다 보니 스윙을 자신감 있게 하지 못하고 공을 맞추는 스윙을 하게 됨
  • 이럴 때에는 클럽 2개를 들고 스윙을 앞 뒤로 반복하면 손목 쓰는 것이 자제 되고, 클럽의 무게를 느낄 수 있게 됨
  • 어드레스 시에 어깨, 등을 조금 펴서 전체적으로 웅크리는 듯한 느낌 보다는 몸이 바깥쪽으로 펴지는 듯한 자세를 취해야 아크를 크게 그릴 수 있음
  • 공을 치기 위한 스윙이 되면 아크가 상대적으로 작아지기 때문에 가급적 백스윙을 낮고 길게 어깨로 시작하는 스윙을 하면 스윙 아크를 크게 그릴 수 있고, 손목으로 하는 백 스윙 대비 좀더 템포를 느리게 할 수 있음
  • 아크를 크게 하고 자연스럽게 임팩트를 하면서 일정하게 안정적인 탄도의 샷이 나타남

레슨 막바지에 찾은 감과 스윙 크기로 당분간 스윙을 하는 것이 좋겠음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그동안 연습장에서 레슨을 하였는데, 최근 숏게임이 잘 안된다고 하고 파3 골프장에서 라운딩 레슨을 희망하여 오늘은 라운딩 레슨을 했네요.
티샷과 세컨샷은 모두 아이언으로 하고 (맨 마지막 홀 하나만 유틸리티로) 나머지 그린 주변에서는 상황에 따라 피칭, 샌드 웨지 사용하는 것을 알려주었습니다.

아이언

  • 어드레스 시에 몸이 전체적으로 안으로 응축되는 듯한 느낌이 남
  • 신체를 최대한 이용하지 못하는 스윙이 되고, 팔과 몸이 안쪽으로 당겨지는 형상의 자세가 됨
  • 지금보다 허리에 좀더 힘을 줘서 척추가 펴지는 느낌과 어깨도 지금보다 벌어지게 어드레스 하고 스윙은 자연스럽게 두 팔이 임팩트 존에서 펴지도록 신경을 쓰도록
  • 현상적으로는 공을 끝까지 보려는 노력으로 인해 팔로우스로 이후 동작에서도 과도하게 머리가 남아 있는게 보이는데, 공을 끝까지 보는 것은 좋으나 팔로우스로가 자연스럽게 뻗어주지 못하고 팔이 몸쪽으로 당겨지는 현상이 발생할 수도 있으니 유의
  • 간혹 여전히 아웃 - 인 스윙이 보이고 있음 

어프로치

  • 골프에서는 굴릴 수 있으면 굴리는 것이 안정적
  • 클럽 선택은 그래서 웨지들 중에서 로프트가 낮은 것에서 높은 것 순으로 가능성을 보고 하는 것이 좋음
  • 가지고 있는 클럽이 PW - AW - SW 이니 이 순서대로 생각을 해 보고 선택하면 됨
  • 만약 그린 근처의 잔디를 맞추고 굴리는 어프로치를 할때는 잔디의 특성을 파악하고 해야 함 (레슨 때 잔디의 특성은 간단히 얘기해 준 것을 기억)
  • 핀이 앞쪽에 붙어 있거나 그린 바로 앞에 벙커 등의 위험 지역이 존재할 때는 핀에 붙이려는 무리한 샷을 하는 것 보다는 핀 뒤쪽 또는 그린 넓은 쪽 등의 안전한 지역에 떨어 뜨려서 실수로 인한 타수 까먹지 않도록 유의
  • 띄워서 칠 때 주로 사용하는 샌드웨지는 인위적인 손의 움직임과 오른쪽 어깨가 내려 가면서 생기는 스쿠핑(Scooping) - 퍼 올리는 샷 - 현상이 좀 보이는데, 이것은 샷이 뜨지 않을까봐 우려로 인해 생기는 인위적인 동작이기에 상당히 좋지 않음
  • 웨지류는 기본적으로 로프트가 꽤 높기 때문에 정상적인 샷을 하여도 충분한 탄도를 유지할 수 있음
  • 자신감을 가지고 지금 백스윙 시 보다 조금은 가파르게 올리고 클럽을 자연스럽게 떨어뜨려 주면 공은 편안하게 잘 탄도대로 날아감
  • 중반 이후 샌드웨지 샷은 어떻게 치는지 충분히 아는 듯 하게 잘 쳤음 ^^*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