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운딩 레슨
  • 필드에서는 레슨 하던 상태 보다는 샷이 급하여 잘 안됨
  • 멀리 보내려기 보다는 평상시와 같이 부드러운 스윙 형태로
  • 라운딩 후반에는 공이 잘 뜨기도 하고 거리도 좀 나기 시작
  • 그린 주변 어프로치에서 손목 사용 자제

- 마인드골프 @얼바인 골프레슨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라운딩 레슨
  • 사용하는 티잉 그라운드, 홀 구조, 거리 보는 방법, 그린에서 마크하기, 라이 보기 등 설명
  • 골프장이 정규홀이 아니라 파3 위주로 된 곳이어서 레슨에서 주로 배운 7번 아이언으로 대부분 샷을 하고 50야드 안쪽으로 오면 피칭 웨지를 사용
  • 아이언 샷에서 임팩트 순간에 공에 집중하여 치지 못하고 소위 얘기하는 헤드업 형태가 많이 보임
  • 아무래도 연습장하고는 달리 필드에 나오면 거리에 대한 생각과 공이 어디 갔는지가 궁금하니 충분히 그럴 수 있음
  • 퍼팅은 거리 조절이 잘 안 됨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라운딩 레슨에서 다행히 레슨에서 했었던 스윙을 어느정도 함
  • 레슨 초반보다는 훨씬 몸에서 힘도 빠져있고 스윙이 많이 부드러워 짐
  • 백스윙 탑의 높이를 낮게 하고 하체 턴을 더 하는 것이 스윙이 간결해지고 좋음
  • 피니시 동작에서 그립이 헐거워지면서 놓쳐서 피니시 동작이 어설프니 피니시에서도 그립을 놏치지 말고 클럽 헤드가 떨어지지 않도록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지난번 라운딩 레슨에서 레슨 시 배운대로 잘 스윙을 하지 못함
  • 아무래도 라운딩에서는 거리에 대한 생각과 주변 환경으로 인해서 평소 스윙을 잘 못한 듯
  • 작은 스윙으로 어느정도 적응을 하고 있음
  • 그래도 여전히 오른손,팔을 사용하여 스윙을 많이 하고 있음
  • 임팩트 순간에 오른손의 롤링이 많아서 오른속이 왼손위로 빠르게 덮어지는 현상
  • 이로 인해 임팩트 존에서 클럽이 닫혀져서 왼쪽으로 날아가는 타구가 좀 많음
  • 팔로우스로에서는 오른손의 롤링을 좀 덜하고 왼팔과 같이 타겟 방향으로 길게 뻗어주는 것이 좋음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LW-F

  • 라운딩 레슨
  • 지난번 라운딩 레슨에서도 비슷한 현상이 있었는데, 필드라서 그런지 연습 때 만큼 잘 하지 못함
  • 가장 크게 보이는 것은 하체를 거의 사용하지 못하고 상체, 특히 팔로만 하는 형태의 스윙
  • 그리고 컨디션이 좋지 않아서 그런지 큰 근육을 사용한 스윙 형태보다는 작은 근육을 주로 사용하면서 스윙 궤도가 레슨 때와는 많이 다름
  • 어프로치에서도 손목을 사용한 때리는 형태로 인해 탑볼이 많이 발생함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LW-F

  • 처음으로 라운딩 레슨
  • 레슨할 때 보다 샷이 일정하지 않음
  • 아무래도 실제 라운딩에서는 레슨 할때와 다른 환경이기 때문에 배운대로 스윙하기가 쉽지 않은 듯
  • 드라이버는 아직 레슨을 많이 하지 않았기에 잘 안 맞는 것이 당연한 듯
  • 아이언 스윙에서는 스탠스가 좁고 백스윙에서 몸의 회전이 충분치 않음
  • 다운스윙에서 체중이 발가락쪽 앞으로 쏠리는 현상이 많이 보임
  • 전체적인 스윙 아크가 작음
  • 팔로우스로에서도 타겟 방향으로 클럽을 길게 뻗어주지 못하고 몸쪽으로 감는 형태의 스윙
  • 그린 주변의 어프로치는 잘 하고 있음
  • 30~50야드 어프로치도 잘 하나 손목을 과도하게 사용하는 형태가 자주 보이니 손목 사용을 자제 하는 것이 좋음
  • 퍼팅할때도 손목을 사용하여 때리는 형태가 있는데, 가급적 숏 어프로치처럼 왼손목이 꺽이지 않도록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은 라운딩 레슨으로 하였습니다.

  • 전날 저녁에 왼쪽 팔이 갑자기 아팠다고 하는데, 이로 인해서 긴 클럽 스윙에서 변동성이 많이 보임
  • 왼팔을 잘 사용하지 못하니 평소에 보이지 않던 드로우나 훅 형태의 샷이 자주 보임
  • 아이언과 퍼팅에서는 에임을 잘 못하는 현상이 보였음
  • 평상시 퍼팅 라인이 표시된 공을 주로 사용하였는데, 오늘은 준비를 잘 못하여 내가 준 공을 사용하면서 퍼팅 라인이 없어서 심리적으로 불안하였다고 함
  • 드라이브 샷의 탄도는 아주 좋아졌고 이로 인해 비거리도 평소보다 10~20 야드가 늘은 듯 함
  • 드라이브 거리가 는 것으로 인해 평소 하이브리드 클럽 사용하는 거리에서 아이언으로 공략할 수 있는 거리의 공이 많아짐
  • 하이브리드 샷이 안정적으로 잘 맞고 있음 

- 마인드골프 @얼바인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최근 라운딩을 자주 못해서인지 라운딩 레슨으로 하자고 하네요. 라운딩 중 얘기 해 준 내용을 정리 합니다.

레슨

  • 최근 레슨에서 가장 두드러지게 보이고 있는 상체 움직임(위, 아래로)이 실제 라운딩에서도 많이 보임
  • 얘기한 것 처럼 상체의 움직임을 적게 하려다 보니 상체가 경직되어 힘이 들어가고 자연스러운 스윙이 안됨
  • 백스윙 시에 일차적으로 상체가 내려오는 부분은 많이 나아진 상태
  • 다운스윙시 오른쪽 어깨가 심하게 내려가면서 상체(머리)가 많이 내려오고 있어서 움직이는 정도에 따라 샷이 일정하게 맞지 않고 있음
  • 롱 아이언 클럽의 경우 임팩트 시 상체 회전이 먼저 발생하면서 임팩트 존에서 클럽이 열려 맞는 현상이 많이 보임
  • 자신감이 붙은 웨지샷은 아주 많이 좋아졌음
  • 그래도 기본적으로 굴릴 수 있는 샷은 굴려 치는 것이 좋다는 것을 명심

mindgolfer를 트위터에서 팔로우하기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주 레슨은 라운딩 레슨으로 대체하기로 했습니다. 라운딩 앞쪽에서 샷건 토너먼트가 지연되는 관계로 평소와는 다르게 13번홀에서 시작하였는데 경기 진행이 늦어지면서 홀 사이에서 기다리는 시간이 많아져서 18홀을 다 못 칠거 같은 염려를 했으나 다행히 마지막 홀 12번까지 다 완료하였네요.

레슨

  • 가장 눈에 띄게 좋아진 점은 그린 주변에서의 숏게임 - 특히 어프로치 - 이 아주 좋았음
  • 숏게임에서 크게 실수 한 것은 별로 보이지 않은 반면 퍼팅에서 실수를 많이 함 (퍼팅 갯수 40개) 
  • 라운딩 후반에 발견한 것은 마크하고 공을 라이 방향으로 놓을 때 방향을 라이보다 약간 오른쪽을 보는 경향이 있음
  • 아이언과 우드샷에서는 임팩트 시 그립과 어깨에서 힘이 들어가는 모습이 많이 보였음
  • 특히 그린에 올릴 수 있는 거리가 남을 때 이런 현상이 자주 보이는 것으로 보아 심리적인 문제가 강함
  • 드라이버는 스윙은 좋은 편이나 아직도 정확한 자신만의 티 높이를 찾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임
  • 가장 크게 문제로 보였던 부분은 경기 후반으로 갈수록 하체가 잘 고정이 되지 않고 흔들림이 많이 보였음
  • 심할 경우 팔로우스로 시 왼쪽 발이 미끌리면서 몸의 왼쪽이 무너지는 경향도 좀 보임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8홀 라운딩 스코어가 생각보다 잘 안 나온다고 하면서 조금 평이한 골프장에 가서 라운딩을 하면서 자신의 라운딩 플레이 중에서 무엇이 문제인지를 좀 봐달라는 요청에 18홀 라운딩 레슨을 하였네요. 골프장은 얼바인에서 약 30분 거리에 있는 Green River 골프장이었습니다.

2010/09/14 - [골프장소개] Green River Golf Club

전체적인 라운딩 레슨 소감은 플레이가 상당히 안정적이 된 듯 하네요. 라베(라이프 베스트) 스코어를 기록하기도 했구요.

  • 드라이버
    • 무엇보다 인상적인 것이 드라이버가 매우 일정했다는 것
    • 거리는 대략 200야드 정도이지만, 페어웨이 중앙에 공이 위치한 경우가 많았음
    • 날아가는 탄도도 적당했고, 평소에 나던 슬라이스도 거의 없는 스트레이트성 구질이었음
  • 아이언
    • 평소보다 잘 맞지 않은 듯
    • 그린을 공략할 수 있는 거리에서는 부담감으로 인해 몸에 힘이 들어가 제대로 된 샷을 하지 못함
    • 140~150 야드 거리의 샷 3번이 모두 제대로 되지 않았던 이유가 이것이었음
    • 파5와 같은 거리를 보내기 위한 샷에서는 잘 함
  • 우드
    • 거리의 욕심 없이 잘 보내기 위한 스윙에서는 부드럽고 안정적인 스윙이 보였음
    • 그린에 올리지 못할 거리에서 무리한 샷이 잘못된 결과를 초래한 경우가 종종 있었음
    • 특히 마지막 파5 세번째 샷은 라이도 좋지 않았고 거리도 많이 남아 있었는데, 무리하게 우드로 치다가 상황이 더 나빠졌음
  • 숏게임
    • 드라이버 거리가 짧아서 그린 근처 약 10야드 안쪽샷을 하게 되는 경우가 많았음
    • 대체적으로 '굴릴수 있으면 굴리는 샷'으로 잘 하는 편
    • 가끔 핀과 프린지 사이의 공간이 좁은 경우 공략하는데 부담을 많이 느낌
    • 10번 홀에서 별도로 레슨해 준거 처럼 이런 경우 굴려서 올리려면 그린 앞의 프린지을 2~3번 튕겨서 속도를 줄이고 붙이는 샷이 좋음
    • 그러나 이보다는 52, 56, 60도 웨지중 최소 하나는 띄우는 샷을 자신있게 할수 있는 클럽을 만드는 것이 효과적
  • 스윙
    • 템포와 임펙트 모두 괜찮음
    • 그러나, 스윙궤도는 레슨 때보다는 아웃사이드-인 형태가 조금 더 많이 나오고 있음
    • 긴장하게 되면 그립에 힘이 들어가면서 클럽을 당겨서 치는 경향도 가끔 보임




Posted by 마인드골프 마인드골프

댓글을 달아 주세요